법인회생

HOME     법인회생     워크아웃

워크아웃

Work Out 제도의 의의

  • 근거: 기업구조조정촉진법, 채권은행 협약
  • 재무적 곤경에 처했으나 경제적으로는 회생가능성이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채권단과 대상기업이 협력하여 재무구조와 사업구조를 조정하여 기업의 경영정상화와 채권자의 채권 회수 극대화를 꾀하는 일련의 과정입니다.
  • 추진내용은 채권상환 유예를 통한 부도의 유예조치와 금리인하,협조융자,출자전환까지 포괄하고 있으며, 금융기관의 손실부담이 대상기업의 기존 경영진, 주주, 종업원의 손실분담을 전제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감자, 출자전환 등의 과정이 선행된 이후에 채권단의 자금지원이 이루어집니다.
장점
  • - 법적 강제성(채권액 75% 동의)으로 신속한 구조조정 진행 가능.
  • - 채권단의 신규자금 등 채무재조정을 통한 실질적 경영정상화 지원이 가능.
  • - 경영권 변동 없음(단, 부실책임이 있는 경우 채권단의 경영진교체 요구 가능)
  • - 금융채권만을 재조정하고 상거래 채권자 등과의 정상거래 가능하므로 경제적 파장 제한적.
단점
  • - 채권단이 기업의 성장보다는 채권회수 극대화에 중점을 둘 가능성 내재.
  • - 상거래 등 비협약 채권자는 조정대상에 해당하지 않음

Work Out 절차 흐름도

Work Out 신청 부실징후기업이 주채권은행에 신청
협의회 소집통보 주관 : 주채권은행
채권신고서 제출 소집통보일 전일기준으로 주채권은행 앞 신고
1차 협의회 공동관리절차 개시, 채권행사 유예, 실사 등 결의
2차 협의회 채권재조정 결의 및 경영정상화 계획 수립
경영정상화이행 약정 체결 주관 : 주채권은행
경영정상화 이행 및 점검 별도 협약체결로 자금관리인 파견 가능
공동관리 중단/졸업 협의회 의결로 종결

기업구조조정촉진법의 주요 내용

목적

- 부실징후기업의 신속하고 원활한 기업개선

- 상시적 기업구조조정 촉진

부실징후 기업

- 주채권은행이 신용위험평가를 통하여 통상적인 자금차입 외에 외부로부터의 추가적인 자금유입 없이는 금융채권자에 대한 차입금 상환 등 정상적인 채무이행이 어려운 상태에 있다고 인정한 기업

신용위험평가

- 주채권은행이 거래기업의 신용위험을 평가한 결과 부실징후가 있다고 판단하는 경우 그 사실과 이유를 해당 기업에게 통보

신청권자

- 부실징후기업이 관리절차 개시 신청

관리절차 종류

- 공동관리절차: 금융채권자협의회에 의한 공동관리절차

- 주채권은행 관리절차: 주채권은행에 의한 관리절차

협의회 가결 요건

- 협의회 총금융채권액 중 4분의 3이상 금융채권액을 보유한 금융채권자의 찬성.

- 채무조정에 관한 의결은 금융채권자의 담보채권 (해당 자산의 청산가치 범위에서 유효 담보가액에 해당하는 채권) 총액 중 4분의 3이상의 담보채권을 보유한 금융채권자가 찬성하여야 그 효력이 있음

TOP